[Health] 외로움, 불면증, 음주…AI와 일하면 발생하는 문제(연구)

[Health] 외로움, 불면증, 음주…AI와 일하면 발생하는 문제(연구)

업무 고립화 초래

 

인공 지능(AI)과 함께 일하는 사람들은 외롭고, 불면증에 시달리고, 업무가 끝난 뒤 술을 마실 가능성이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이는 마케팅과 금융, 제조 산업에서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AI로 작업하는 것이 직원의 개인 생활에 해로운 영향을 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한다.

미국 조지아대 연구팀은 미국, 대만,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에서 4건의 실험을 실시했다. 한 연구에서는 AI 시스템을 사용하는 대만의 한 생체 의학 회사의 엔지니어 166명을 대상으로 3주 동안 외로움, 애착 불안, 소속감에 대해 설문 조사가 시행됐다.

직장 동료들은 대상자 개개인의 도움이 되는 행동에 대해 등급을 매겼고, 가족들은 대상자의 불면증과 퇴근 후 음주 습관에 대해 보고했다. 분석 결과 AI 시스템과 더 자주 상호 작용하는 직원은 외로움, 불면증 및 퇴근 후 술 소비량 증가를 경험할 가능성이 더 높았다.

미국,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에서 자산 관리 회사와 기술 회사에서 실시된 다른 실험에서도 비슷한 결과가 나왔다. 연구팀의 폭 만 탕 교수(경영학과)는 “AI 시스템의 급속한 발전은 많은 이점뿐만 아니라 직원들에게 잠재적으로 정신적, 신체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몇 가지 미지의 위험과 함께 직장을 재구성하는 새로운 산업 혁명을 촉발하고 있다”고 말했다.

탕 교수는 “인간은 사회적 동물인데 AI 시스템으로 업무를 고립시키는 것은 직원들의 사생활에 해로운 파급 효과를 미칠 수 있다”며 “앞으로 AI 기술 개발자들이 인간과 비슷한 상호 작용을 모방하기 위해 인간의 목소리와 같은 기능을 시스템에 장착하는 것을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고용주는 또한 직원들이 AI와 함께 일하는 시간을 제한하고 사교 기회를 제공할 수 있다”며 “마음 챙김 프로그램을 비롯해 긍정적인 개입 또한 외로움을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번 연구 결과(No Person Is an Island: Unpacking the Work and After-work Consequences of Interacting with Artificial Intelligence)는 응용 심리학 저널(Journal of Applied Psychology)에 실렸다.

www-1.ozzo.kr

Categories Health-ko Tags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