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alth] 요즘 제철 ‘마늘’ 자주 먹으면, 혈전·항암에 변화가?

[Health] 요즘 제철 ‘마늘’ 자주 먹으면, 혈전·항암에 변화가?

매운맛 내는 알리신, 파이토케미칼… 혈전 생성 억제, 암 예방 효과

 

요즘 마늘 수확이 한창이다.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민들을 위해 각 지역 군청과 면사무소 직원들이 마늘 농가를 찾아 수확을 돕고 있다는 소식도 들린다. 하루 빨리 농산물 유통 구조가 개선되어 농민, 소비자 모두 만족하는 가격이 형성되길 기대한다. 마늘의 건강 효과에 대해 다시 알아보자.

◆ 마늘, 몸에 좋지만 냄새 걱정?… 마늘장아찌, 사과-상추가 도움

마늘의 냄새와 자극성이 걱정된다면 마늘장아찌, 마늘초절임 형태가 좋다. 냄새를 크게 줄이고 마늘의 건강 효과는 그대로 보존할 수 있다. 생마늘과 효능이 거의 비슷하다. 암 예방과 혈관 질환 등에 효과가 좋은 설파이드 성분도 많이 들어 있다. 마늘을 먹고 난 뒤 입 냄새를 빨리 줄이기 위해서는 사과나 상추를 씹어 먹으면 도움이 된다.

◆ 파이토 케미칼 효과… 위암 등 항암 효과

식물생리활성물질은 식물성 식품에 들어 있는 성분으로 파이토케미칼(phytochemical)이라고 부른다. 몸속에서 항산화-해독 작용, 면역 기능 증진, 호르몬 조절, 박테리아나 바이러스를 죽이는 작용을 한다. 국가암정보센터는 세계암연구재단(WCRF)의 연구 결과를 인용해 마늘이 위암 예방에 도움이 된다고 했다. 같은 백합과 채소인 파, 양파 등도 비슷한 작용을 한다.

◆ 매운맛 내는 알리신… 식중독균 줄이고, 혈전 생성 억제

마늘의 매운맛을 내는 알리신(Allicin)은 강력한 살균·항균 작용을 해 식중독균을 줄이고 위궤양-위암을 일으키는 헬리코박터 파이로리균까지 죽이는 효과가 있다(국립농업과학원). 또한 혈관이 굳어가는 증상을 떨어뜨려 혈압을 낮추는 효과가 있다. 콜레스테롤 수치도 줄여준다. 혈소판이 엉기는 것을 막고 혈관 속의 섬유소를 녹이는 작용을 도와 혈전 생성, 뇌졸중 위험을 감소시켜준다.

◆ 뜻밖의 단 맛… 위 점막 약하거나 혈전약 복용 환자는 피해야

마늘의 당도는 35~45°Bx 정도로 바나나의 2배, 수박의 3배 정도 된다. 매운 맛과 향 때문에 단 맛을 잘 느낄 수 없는 경향이 있다. 탄수화물 함량이 32% 정도로 매우 높기 때문이다. 알리신 성분이 위벽을 자극하기 때문에 위가 약하거나 위장병이 있는 사람은 피하는 것이 좋다. 와파린 성분이 혈액 응고를 방해하므로 혈전 용해제 복용 환자는 주의해야 한다.

www-1.ozzo.kr

Categories Health-ko Tags , ,